즐겨찾기 로그인 회원가입
한국정보평가협회
고객센터
공지사항
보도자료
FAQ
자료실
보도자료
고객센터보도자료
글제목 [세계일보]기회와 위기의 4차 산업혁명, 미리 준비하면 걱정할 것이 없다 작성일 2019-08-12   | 방송일 2019-08-12   | 글번호 69

앞으로 우리가 살게 될 미래는 시공간의 제약에서 벗어나 그물망처럼 엮인 인터넷 환경 속에서 이전에 경험하지 못한 또 다른 세계가 펼쳐질 전망이다.

IT기반의 3차 산업혁명을 시작으로 그 어느 때보다 빠른 발전을 하였으며, 어느덧 AI, Big date, Cloud 등 ICT기반의 4차 산업혁명의 시대가 점점 더 가까이 다가오고 있다. 이러한 움직임은 제조업 강국이라고 할 수 있는 독일에서 2000년대 후반 인더스트리 4.0 제조업진화전략 추진의 일환으로 시작되었으며, 그 후 미국, 일본도 관련 산업에 투자하여 시장 선도자로 지위를 굳히기 위하여 많은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이를 뒷받침 하듯 현재 세계SW시장은 2016년 10,628억$(IT서비스 6,501억$, 패키지SW 4,127억$)에서 2017년 11,018억$(IT서비스 6,649억$, 패키지SW 4,369억$)로 3.3% 성장하였으며, 마이크로소프트, 구글, 소프트뱅크 같은 대기업에서도 지속적인 투자를 하고 있다.

2018년 우리나라 정부에서도 해당 분야의 발전을 위하여 대통령직속 4차산업혁명위원회를 출범하였으며, 4차산업과 관련된 규제를 줄여나가고 있다. 이에 국내 산업계에서도 4차 산업 투자 규모가 확대되는 추세다.

국내 SW시장을 살펴보면 2016년 120,528억원(IT서비스 80,149억원, 패키지SW 40,379억원)에서 2017년 125,485억원(IT서비스 83,545억, 패키지SW 41,940억)으로 4.1% 성장하였으며, 인력 현황을 살펴보면 2015년에서부터 2017년사이 SW기업의 종사자가 4.2% 증가하는 등 관련 업계의 일자리 수요가 점점 증가하는 추세이다.

이와 관련하여 해당 분야에 관심을 갖는 사람들과 진출하려는 사람들이 많아지고 있다. 하지만 기초적인 부분은 그냥 간과하고 넘어가는 경우가 대부분이다. 크고 견고한 성을 쌓으려면 기초를 튼튼하게 다지고 꼼꼼하게 벽돌을 쌓아야 한다. 작은 틈이나 흠이라도 있으면 견고한 성을 기대할 수 없으며, 시간이 지나면 큰 사고를 불러일으키는 원인이 될 수 있다.

만약 ICT 부문에 관심이 있거나 해당 분야에 진출하고 싶은 계획이 있다면 (사)한국정보평가협회에서 주관하는 국가공인 PC Master(정비사)를 공부하는 것도 하나의 방안이 될 수 있다. (사)한국정보평가협회에서는 하드웨어, 소프트웨어, PC네트워크 및 유지보수의 전문실무지식능력을 측정하는 국가공인 PC Master(정비사) 자격검정을 운영하고 있다. 1차시험과 2차시험으로 나누어져 있으며 PC 정비·관리에 대한 이론적인 지식을 평가하는 시험이다.

올해 1회 시험이 남겨진 국가공인 PC Master(정비사)는 이번 8월에 응시 접수를 받는다. 응시접수기간은 8월19일(월) 09:00 ~ 9월02일(월) 18:00까지 이며, 9월 22일 일요일에 전국 6개 지역 10고사장 60고사실에서 시험이 진행된다. 해당 자격과 관련하여 자세한 내용은 (사)한국정보평가협회 홈페이지에서 확인 가능하다.

[세계일보 김정환 기자]

관련기사 - http://www.segye.com/newsView/20190809504955?OutUrl=naver